채 상병 특검법, 범야권서 6명 이상 반대했나...예상 밖의 표결 결과

박용하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 등 야당 의원들이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해병대원 특검법 재의 표결 부결 규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4.5.28 권도현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 등 야당 의원들이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해병대원 특검법 재의 표결 부결 규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4.5.28 권도현 기자

28일 국회에서 진행된 ‘해병대 채 상병 사망사건 수사외압 의혹에 관한 특별검사법’(채 상병 특검법) 재의결에 범야권 의원 일부가 참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등에 따르면 현재 범야권 의석수는 180석이지만 이날 본회의에는 179명이 참석했다. 공천갈등 후 더불어민주당에서 탈당한 무소속 이수진 의원이 참석하지 않아 투표 전부터 최소 1석의 표 이탈이 확인됐다.

재표결 결과는 찬성 179표, 반대 111표, 무효 4표였다. 국민의힘 의원 5명이 예고대로 찬성표를 던졌다고 전제하면 범야권에서 반대나 무효로 5명이 빠져 나간 셈이다. 이 의원까지 합하면 야당 이탈표는 6명 이상일 수 있다. 여권에서 5명 외에 추가 ‘샤이 찬성’ 의원이 있었다면 범야권 이탈표는 그만큼 더 늘어난다.

이날 표결에 참석한 범야권 한 의원은 “몇 명 의원들과 이야기를 나눠보니 더불어민주당의 이탈이 상당하겠다는 느낌이 들었다”라며 “다른 이들도 비슷한 이야기를 했다”고 전했다.

이번 야당 내 표 이탈은 더불어민주당의 총선 공천 후유증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 의원의 경우 22대 총선에서 재선에 도전했으나 지역구 평가와 의정활동 평가가 좋지 않았고 본인 지역구인 동작을이 당의 전략공천 지역으로 선정돼 컷오프(공천 배제)를 당한 바 있다. 이 의원은 공천에서 배제된 뒤 크게 반발하며 탈당하기도 했다. 그는 기자회견에서 이재명 대표가 백현동 사건에 대해 국민을 상대로 거짓말을 하고 있다며 공개적인 비난을 내놨다.

앞서 민주당은 이번 재의결을 앞두고 국민의힘의 표 이탈을 유도하는 한편 내부 단속에도 신경을 쓰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총선 공천 과정에서 친이재명계 의원들이 대거 승리하면서 현역 의원들 다수가 공천장을 받지 못했기 때문이다. 민주당 지도부는 최근 각 상임위원회 간사를 통해 상임위별 낙선·낙천 의원들이 이날 재의결에 빠짐없이 참석할 수 있도록 독려했다.


Today`s HOT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러시아 군사학교 합동 졸업식 실향민 돌아오길 기원 미국 6월의 폭염 베트남 환영식에 참석한 푸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