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부부·UAE 대통령, 창덕궁 산책 후 청와대 만찬

유설희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한국을 첫 국빈 방문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과 함께 서울 창덕궁 후원을 산책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한국을 첫 국빈 방문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과 함께 서울 창덕궁 후원을 산책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국빈 방한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을 만나 고궁을 산책하고 만찬을 함께 했다. UAE 현직 대통령의 국빈 방한은 처음이다.

윤 대통령과 배우자 김건희 여사는 무함마드 대통령과 함께 이날 첫 친교 일정으로 서울 창덕궁 후원을 방문했다고 대통령실은 밝혔다. 두 정상은 차담 전 창덕궁 후원의 중심 정원인 부용지 일대를 함께 산책하면서 한국 문화 등 다양한 화제를 주제로 대화를 나누며 친교를 다졌다.

대통령실은 “이번 국빈 방한은 2022년 5월 모하메드 대통령의 취임 이후 첫 방한이며, UAE 현직 대통령의 최초 국빈 방한”이라고 설명했다.

두 정상은 이어 고려시대 궁중무용 공연인 ‘학연화대무’를 관람했다. 대통령실은 “‘국조’가 있을 정도로 새를 좋아하는 UAE의 문화와 관습을 존중하고 공감하는 의미에서 준비됐다”고 설명했다. 두 정상은 공연을 관람한 후 친밀하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차담을 나눴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차담을 마친 뒤에는 청와대 만찬장으로 이동해 친교 만찬을 했다. 윤 대통령은 “무함마드 대통령이 UAE 정상 최초로 국빈 방한한 것을 환영한다”며 “이번 방한을 통해 양국의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자”고 했다. 무함마드 대통령은 윤 대통령 부부의 환대에 사의를 표하고 방한 일정과 성과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무함마드 대통령은 28~29일 이틀 일정으로 국빈 방한했다. 윤 대통령과 무함마드 대통령은 남은 기간 공식 환영식과 정상회담 등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한국을 첫 국빈 방문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과 함께 서울 창덕궁을 산책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한국을 첫 국빈 방문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과 함께 서울 창덕궁을 산책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Today`s HOT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러시아 군사학교 합동 졸업식 실향민 돌아오길 기원 미국 6월의 폭염 베트남 환영식에 참석한 푸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