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위 김건희 여사 명품백 사건 종결 연기, 왜?

유새슬 기자

국민권익위원회가 24일 김건희 여사 명품가방 수수 사건의 종결을 확정하려 했지만 일부 위원들의 반발로 불발됐다. 권익위의 종결 처리에 반발한 권익위원이 사의를 표명한데 이어 마무리 단계까지 잡음이 계속되고 있다.

중앙아시아 3개국(투르크메니스탄·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귀국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15일(현지시간) 사마르칸트 국제공항에서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 부인 지로아트 미르지요예바 여사의 환송을 받으며 공군 1호기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중앙아시아 3개국(투르크메니스탄·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귀국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15일(현지시간) 사마르칸트 국제공항에서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 부인 지로아트 미르지요예바 여사의 환송을 받으며 공군 1호기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경향신문 취재 결과 권익위는 이날 전원위원회를 열고 김 여사 사건 종결 처리 의결서와 회의록을 확정하려 했지만 불발됐다. 권익위는 지난 10일 김 여사 명품백 수수 사건을 종결 처리했고, 이어 2주 뒤인 이날 종결 결론을 담은 의결서를 통과시켜 사건을 마무리 지을 계획이었다.

일부 위원들은 회의에서 ‘종결에 반대하는 소수 의견도 의결서에 담아달라’고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같은 요구와 전원위 의결서에 소수 의견을 담은 전례가 없다는 의견이 부딪히면서, 권익위는 소수 의견 반영 여부를 논의하기 위해 회의를 연기했다고 한다. 전원위 회의는 2주 뒤에 다시 열릴 예정이다.

소수 의견을 밝히지 않아 잡음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10일 권익위 전원위가 김 여사 명품백 사건을 종결 처리하기로 하고 이를 언론에 발표할 당시에도 소수 의견은 밝히지 않았다. 당시 전원위에선 김 여사 건 관련 종결이 9표, 수사기관 이첩과 송부가 각각 3표씩 나왔다. 윤 대통령에 대해선 종결과 송부가 각각 8대 7이었다. 종결과 송부가 1표 차에 불과했던 것이다. 이를 두고 권익위가 언론 발표에서 다수 의견만을 부각했다는 비판이 나왔다. 야당 추천 최정묵 비상임위원은 종결 처리에 반발하며 지난 19일 사의를 표명했다.


Today`s HOT
네타냐후 방미 앞두고 집결한 친팔 시위대 태풍 개미로 필리핀 북부 폭우 거북이의 당당한 런웨이 이스라엘의 올림픽 참가 반대하는 친팔 시위대
훈련하는 기계체조 여서정 황선우, 라데팡스 첫 훈련 돌입
안세영, 금메달을 향해 훈련하는 양궁대표팀
평화를 위한 선수들의 외침 국경 울타리 수리하는 미국 용접공들 올림픽 서핑은 타히티섬에서 에펠탑 오륜기와 달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