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한·미 정상회담 추진 “백악관·용산 필요성 같이 인식”

워싱턴 | 박순봉 기자

대통령실이 10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를 계기로 한·미 정상회담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이 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한 호텔에 마련된 한국 기자단 프레스센터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75주년 정상회의 일정 참석과 관련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이 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한 호텔에 마련된 한국 기자단 프레스센터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75주년 정상회의 일정 참석과 관련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은 이날 미국 워싱턴 현지 프레스센터 브리핑에서 “한·미 정상회담은 미국 백악관과 용산 대통령실이 잠시라도 만나서 얘기할 필요성이 있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프레스센터에서 기자들에게 “한·미 양국 간에 정상이 공식적으로 만나서 얘기해야 될 주제가 있기 때문에 최선을 다해서 (추진하겠다)”며 “포스트 국가인 미국은 가장 분주하고, 대한민국도 지금 여기 와서 하루 반 동안 수십 개의 행사를 치르고 있기 때문에 대단히 어렵습니다만 정상회담을 해보도록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