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속보 

신임 대통령비서실장에 5선 ‘윤핵관’ 정진석 의원

유정인 기자

국민의힘 5선 충청권 중진 의원

이번 총선엔 박수현에 밀려 낙선

정진석 국민의힘 후보가 지난 총선 당시 충남 부여 부여시장에서 유세하고 있다. 정진석 후보 측 제공

정진석 국민의힘 후보가 지난 총선 당시 충남 부여 부여시장에서 유세하고 있다. 정진석 후보 측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이관섭 대통령비서실장 후임으로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을 발탁한 것으로 22일 전해졌다.

여권 관계자에 따르면 대통령실은 이르면 이날 정 의원을 신임 대통령비서실장에 앉히는 인선을 발표할 예정이다.

정 의원은 충청 출신 5선 의원으로 이명박 정부 청와대에서 정무수석,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원내대표, 국회부의장 등을 역임했다. 당내 대표적인 친윤석열계로 분류되며, 윤석열 정부 출범 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지냈다. 이번 총선에서는 지역구인 충남 공주부여청양에서 박수현 더불어민주당 후보에게 밀려 낙선했다.

윤 대통령은 취임 후 김대기 전 비서실장과 이관섭 실장 등 관료 출신을 비서실장으로 기용해왔다. 이번 총선 참패 이후에는 여소야대 국회에서 정치 경륜이 있는 인사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중진 정치인들을 실장 후보군으로 검토해왔다.

정 의원은 지난 15일부터 6박8일 일정으로 김진표 국회의장과 미국·캐나다를 방문하고 22일 귀국할 예정이었으나 일정을 앞당겨 지난 19일 귀국했다.

정 의원은 지난해 8월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6개월을 선고 받고 항소심을 진행 중이다.


Today`s HOT
영~차! 울색 레이스 산사태 현장 수색하는 파푸아뉴기니 주민들 현충일에 참배하는 방문객들 이스라엘 규탄하는 친팔레스타인 시위대
베트남 주택 밀집 지역 화재 이스라엘 규탄하는 미국 시위대
한국 유도 김민종·허미미 금의환향! 굴러가는 치즈를 잡아라!
아르메니아 총리 사임 요구 시위 짜릿한 질주~ 실내 스노우파크 파리 샹젤리제 거리에서 피크닉 이스라엘 공습으로 파괴된 라파 난민촌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