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푸틴 며칠 안으로 북한 방문”

아스타나 | 박순봉 기자

대통령실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며칠 내로 방북할 것이라고 밝혔다. 여러 외신들이 푸틴 대통령의 방북이 임박했다고 보도해왔지만 한국 정부가 이를 공식 확인한 것은 처음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에 동행 중인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12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현지 프레스센터에서 기자들과 만나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북한 방문이 며칠 안으로 다가왔다”고 말했다.

이 고위 관계자는 “비슷한 시기에 전개되는 한국과 중국의 외교안보 전략대화, 이런 것들도 우리가 전부 십분 고려할 것”이라며 “철저하게 주변 주요 우방국들 그리고 우리의 전략적 파트너들이 북한 문제에 대해 대한민국과 궤를 같이 할 수 있도록 순방을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에 나선 윤 대통령은 투르크메니스탄에 이어 카자흐스탄을 방문 중이다. 13일에는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할 예정이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23년 9월13일(현지시간) 러시아 아무르주 보스토치니 우주기지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만나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23년 9월13일(현지시간) 러시아 아무르주 보스토치니 우주기지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만나고 있다. 연합뉴스

외신들은 앞서 푸틴 대통령의 방북 가능성을 보도했다. 일본 NHK는 이날 러시아 정부 고위 관리 등 복수의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푸틴 대통령이 다음 주 초 북한을 방문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러시아 신문 베도모스티는 지난 10일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푸틴 대통령이 이르면 6월 북한과 베트남을 방문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의 방북은 24년 만이다. 그는 2000년 7월 당시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북한에서 회담했다. 이번 방북은 한·미·일 밀착의 반작용으로 나타나는 북·중·러 밀착을 보여주는 상징적인 장면이 될 것으로 보인다. 러시아는 북한으로부터 재래식 무기를 지원받고, 북한은 러시아로부터 핵잠수함·탄도미사일 등의 기술을 이전받기 위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Today`s HOT
아르헨티나, 코파 아메리카 2연패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인도 무하람 행렬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