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기시다 총리, 나토 계기로 한·일 정상회담 개최

호놀룰루 | 박순봉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8일(현지시간) 미국 하와이 태평양국립묘지(펀치볼)에 헌화하기 위해 방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8일(현지시간) 미국 하와이 태평양국립묘지(펀치볼)에 헌화하기 위해 방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를 계기로 정상회담을 한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에 설치된 프레스센터에서 8일(현지시간) 기자들에게 한·일 정상회담 개최가 확정됐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은 양자 회담 국가가 10여개로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고도 밝혔다. 이 고위 관계자는 “양자회담은 애초 5개 이상이 될 것이라고 했는데, 10개국 이상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분주하다”고 말했다. 양자 회담 후보국은 기존에 대통령실이 공개한 체코, 스웨덴, 핀란드, 노르웨이 등에 더해 독일, 캐나다, 네덜란드, 영국 등으로 늘었다. 이 관계자는 해당 국가들을 나열하며 “(회담 논의가) 매우 적극적으로 진전된 상태”라며 “마지막 성사까지 유동성이 있다”고 말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