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전 세계 2030 세대 공략

이윤정 기자
한국관광 해외 홍보영상. 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 해외 홍보영상. 한국관광공사 제공

걸그룹 뉴진스가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활동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11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명예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뉴진스를 2024년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이정재(2023), 방탄소년단(2022) 등 대표 한류스타를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위촉하고 한국 관광 광고를 제작해 전 세계에 홍보해왔다. 지난해 한국 관광 광고 ‘챌린지 코리아 이정재 편’은 누적 조회 수 5억4000만건을 기록했다. 올해 2월 한국 관광 해외홍보 유튜브 채널 ‘이매진 유어 코리아’는 전 세계 국가관광기구(NTO) 채널 중 최초로 구독자 100만 명을 돌파했다.

올해 한국 관광 광고는 뉴진스를 중심으로 전 세계 2030 세대를 집중 공략한다. 지난해 한국을 찾은 외래관광객 중 35.6%가 30세 이하, 84%는 개별여행객이었다. 한국 여행에 관심을 가지게 된 계기 1위는 ‘한류 콘텐츠를 접하고 나서(32.1%)’로 조사됐다.

이날 공개된 광고 2편(미식편, 체험편)은 최근 방한 관광 흐름을 반영해 ‘검색으로는 알 수 없는, 한국 사람들이 알려주는 ’찐‘ 한국여행’(Koreans‘ Korea)이란 기획으로 제작됐다.

멤버들은 전통시장을 찾아가 김밥을 떡볶이 국물에 찍어 먹거나, 등산 후 컵라면과 함께 즐기고, 바닷가에서는 충무김밥을 먹으라고 조언한다. 또한 뉴진스가 한국어 대사를 하고 ’촌캉스‘, ’카페투어‘, ’자개공예‘ 등 추천 코스를 한글 디자인으로 보여준다.

이들 광고는 이날 한국 관광 유튜브 채널(Imagine your Korea) 등 온라인에서 공개된다. 이어 뉴욕 타임스퀘어를 시작으로 도쿄와 상하이, 방콕, 두바이, 멕시코시티 등 세계 12개 도시 전광판에도 송출된다. 파리올림픽 기간에는 파리 시내 곳곳의 디지털 스크린을 통해 숏폼 콘텐츠로 상영될 예정이다.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유인촌 장관(가운데)와 뉴진스. 문체부 제공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유인촌 장관(가운데)와 뉴진스. 문체부 제공


Today`s HOT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아르헨티나, 코파 아메리카 2연패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인도 무하람 행렬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