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일러 스위프트, 포브스 억만장자 명단 합류···재산 1조5000억원 추산

윤기은 기자
지난해 10월11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미국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영화 <테일러 스위프트:디 에라스 투어> 초연장에 도착해있다. AP연합뉴스

지난해 10월11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미국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영화 <테일러 스위프트:디 에라스 투어> 초연장에 도착해있다. AP연합뉴스

미국 팝스타 테일러 스위프트(35)가 미국 경제지 포브스가 선정한 억만장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포브스는 2일(현지시간) ‘2024년 새 억만장자’ 명단을 발표했다.

포브스는 올해 억만장자 대열에 새로 합류한 부호 중 스위프트가 가장 유명한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포스브에 따르면 스위프트는 블록버스터급 콘서트 수익과 음반·음원 판매 수입, 부동산 투자 등으로 총 11억달러(1조4878억원)로 추정되는 재산을 모았다.

포브스는 “스위프트는 오로지 노래와 공연만으로 10억달러가 넘는 부를 축적한 최초의 음악인”이라고 설명했다.

스위프트는 지난해부터 전 세계 5개 대륙을 순회하는 ‘에라스 투어’ 콘서트를 열어 한 해 동안에만 10억달러(약 1조3530억원)가 넘는 수입을 올리는 등 역대 공연 수입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스위프트가 공연을 여는 지역의 경제 부양 효과를 일컫는 ‘스위프트노믹스’(Swiftnomics)라는 신조어가 만들어지기도 했다.

AFP통신은 스위프트가 뉴욕과 로스앤젤레스의 베벌리힐스, 내슈빌, 로드아일랜드의 해안 등에 집을 소유하는 등 상당한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스위프트는 지난 2월 그래미 시상식에서 최고상인 ‘올해의 앨범’을 네 번째로 수상하며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을 썼다.

스위프트는 오는 19일 새 앨범 ‘더 토처드 포이츠 디파트먼트(The Tortured Poets Department)’를 발매할 예정이다.


Today`s HOT
앤잭데이 행진하는 호주 노병들 기마경찰과 대치한 택사스대 학생들 케냐 나이로비 폭우로 홍수 최정, 통산 468호 홈런 신기록!
교내에 시위 텐트 친 컬럼비아대학 학생들 아르메니아 대학살 109주년
황폐해진 칸 유니스 중국 선저우 18호 우주비행사
경찰과 충돌하는 볼리비아 교사 시위대 개전 200일, 침묵시위 지진에 기울어진 대만 호텔 가자지구 억류 인질 석방하라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