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전직 참모들, 지난 대선 위스콘신주 선거인단 조작 혐의로 기소

윤기은 기자
지난해 10월2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변호사  케네스 치즈브로가 애틀랜타 풀튼지방법원 공판에 참석해 선서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지난해 10월2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변호사 케네스 치즈브로가 애틀랜타 풀튼지방법원 공판에 참석해 선서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전직 참모들이 2020년 대선 당시 위스콘신주의 선거인단 조작을 기획한 혐의로 기소됐다.

워싱턴포스트는 조시 카울 위스콘신주 법무장관이 4일(현지시간) 트럼프 전 대통령의 전직 선거 보좌관인 마이클 로만과 변호사인 케네스 치즈브로, 제임스 트루피스 등 3명을 위조 공모 혐의로 기소했다고 보도했다.

이들은 선거인단으로 선출되지 않은 공화당원들이 선거인단인 것처럼 속이려고 한 혐의를 받는다.

미국 대선은 각 주의 유권자가 선거 당일 투표하면 해당 주의 대표 격인 선거인단이 나중에 따로 모여 투표 결과대로 대통령을 선출하는 간접 선거 방식이다. 총 538명의 선거인단이 50개 주와 워싱턴DC에 해당 주의 상·하원 의원 수만큼 배정돼 있는데, 각 주에서 더 많은 표를 얻은 후보가 해당 주에 배정된 선거인단을 전부(네브래스카와 메인주 제외) 가져가는 구조다.

2020년 대선에서 조 바이든 당시 대선 후보는 약 2만표 차로 승리해 위스콘신주 선거인단 10명을 전부 차지했다.

그러자 트럼프 전 대통령은 위스콘신주에서 재검표를 시도하면서 부재자 투표 수십만 건을 무효로 처리하려고 했으나 주 대법원이 이를 저지했다. 대법원 판결이 나온 2020년 12월14일 10명의 공화당원은 위스콘신 주의회에 모여서 자신들이 진정한 선거인단이라고 주장하는 서류에 서명했다.

당시 트럼프 측은 다른 6개 주에서도 비슷한 회동을 했으며 자신들이 실제 선거인단이라고 주장하는 공식 문서 같은 서류를 연방의회와 국립기록원 등에 보냈다.

트럼프 지지자들은 이 서류를 근거로 2020 대선 결과가 사기라고 주장하며 의회가 조 바이든 대통령의 승리를 인증하는 것을 막으려고 했다.

검찰은 이날 기소된 3명이 ‘가짜 선거인단 전략’을 수립한 것으로 보고 있다.

카울 법무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해 “수사가 진행 중이며 (기소) 결정은 특정인의 신원이 아닌 사실과 법에 기반해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애리조나, 미시간, 네바다, 조지아주에서도 비슷한 시도를 한 공화당원들이 기소됐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