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서 푸틴 만난 모디 “전쟁으로는 해결책 찾을 수 없어”

박은경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9일(현지시간) 러시아에서 정상회담을 했다. 사진 AP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9일(현지시간) 러시아에서 정상회담을 했다. 사진 AP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9일(현지시간) 러시아에서 정상회담을 했다.

타스와 스푸트니크 통신 등 러시아 언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진행한 회담에서 모디 총리에게 “평화적 수단을 포함한 우크라이나 위기 해결 방법을 찾으려는 노력 등 가장 시급한 문제들에 관심을 기울여주어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전날 이틀 일정으로 러시아를 방문한 모디 총리는 “전쟁을 통해서는 해결책을 찾을 수 없고 폭탄과 총, 총알 사이에서 해결 및 평화를 위한 대화는 성공할 수 없다”며 “우리는 대화를 통해 평화로 가는 길을 찾아야 한다”고 했다. 그는 전날 푸틴 대통령 관저에서 푸틴 대통령과 ‘진정한 친구로서’ 우크라이나 상황 등 다양한 문제를 논의했다면서 “우리의 관점을 개방적이고 자세히 표현해 기쁘다”고 했다.

이어 “우리 다음 세대의 더 밝은 미래를 위해 평화가 가장 필요하다고 말해왔다”며 “무고한 어린이들이 죽을 때 가슴이 아프고 그 고통은 참을 수가 없다”고 말했다.

이 발언은 우크라이나가 키이우의 어린이 병원 등에 대한 러시아의 미사일 공격으로 다수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발표한 지 하루 뒤에 나왔다. 러시아는 어린이병원을 공격한 것은 우크라이나 방공 미사일이라고 반박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이러한 공격이 이뤄졌는데도 모디 총리가 러시아를 방문했다며 “매우 실망스러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회담에서 올해가 양국 수교 77주년이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오늘날 양국 관계는 특별한전략적 파트너십의 성격을 띤다”고 했다.

양국이 유엔, 상하이협력기구(SCO), 브릭스(BRICS) 등 국제무대에서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며 오는 10월 러시아 카잔에서 열리는 브릭스 정상회의에 모디 총리가 참석하기를 바란다고 초청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와 인도의 무역, 경제 관계 발전에도 특별한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1분기에만 러시아-인도 간 교역은 20% 증가했다.

우크라이나 ‘특별군사작전’ 이후 서방 제재로 에너지 수출길이 막힌 러시아는 인도에 저가로 석유를 공급하면서 에너지·경제 협력을 강화했다.

이날 회담에 앞서 두 정상은 러시아 발전상을 보여주는 러시아 박람회장의 원자력 기술 전시관을 함께 둘러봐 원전 분야 협력도 논의한 것으로 관측된다.

모디 총리가 러시아를 방문한 것은 2019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 참석 이후 처음이며, 모스크바에 방문한 것은 2015년 이후 9년 만이다.


Today`s HOT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칠레에 배치된 태양광 패널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미끌 미끌~ 오일 레스링 대회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프라우다 마을의 감자 밭 스프링클러로 더위 식히기 철장 안에서 시위하는 이스라엘 인질의 가족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