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2024XA조

‘전차군단’ 독일, 무시알라·귄도안 연속골 앞세워 헝가리 2 대 0 제압

박찬기 온라인기자 chan@kyunghyang.com

2연승 질주…사실상 16강 확정

개최국 독일이 2경기 연속 전차군단의 위용을 과시했다. 자말 무시알라와 일카이 귄도안의 골을 앞세워 헝가리를 2-0으로 꺾고 2연승을 달리며 사실상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개최국 독일이 2경기 연속 전차군단의 위용을 과시했다. 자말 무시알라와 일카이 귄도안의 골을 앞세워 헝가리를 2-0으로 꺾고 2연승을 달리며 사실상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개최국 독일이 2경기 연속 전차군단의 위용을 과시했다. 자말 무시알라와 일카이 귄도안의 골을 앞세워 헝가리를 2-0으로 꺾고 2연승을 달리며 사실상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독일은 20일 오전 1시(한국시간) 독일 슈투트가르트의 슈투트가르트 아레나에서 열린 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4)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 헝가리에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독일은 2연승을 달리며 승점 6점으로 조 선두 자리를 지켰다. 반면 헝가리는 2연패에 빠지며 조 최하위로 추락했다.

독일은 1차전과 동일한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노이어가 골문을 지켰고 미텔슈테트-타-뤼디거-키미히가 백4 라인을 구축했다. 3선에는 크로스와 안드리히가 위치했고 2선에 비르츠-귄도안-무시알라가 포진했다. 최전방 원 톱에는 하베르츠카 나섰다.

헝가리는 3-4-2-1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굴라치가 골문을 지켰고 다르다이-오르반-피올러가 백3 라인을 구축했다. 미드필더진에는 케르케스-셰퍼-너지-볼라가 위치했고 2선에 셜러이와 소보슬러이가 포진했다. 최전방 원 톱에는 버르거가 나섰다.

전반 22분 선제골을 터트린 독일 자말 무시알라.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전반 22분 선제골을 터트린 독일 자말 무시알라.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전반 26분 헝가리 도미니크 소보슬러이의 프리킥을 막아내는 독일 마누엘 노이어 골키퍼.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전반 26분 헝가리 도미니크 소보슬러이의 프리킥을 막아내는 독일 마누엘 노이어 골키퍼.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초반부터 치열한 경기가 펼쳐졌다. 전반 11분 하베르츠가 박스 안에서 상대 선수와의 경합을 이겨내면서 일대일 기회를 잡았다. 하지만 하베르츠의 슈팅을 굴라치 골키퍼가 막아내면서 득점에 실패했다.

헝가리를 몰아붙이던 독일이 결국 선제골을 터트렸다. 전반 22분 골문 앞 혼전 상황에서 귄도안이 끝까지 공을 가져오며 무시알라에게 내줬고 무시알라의 오른발 슈팅이 크로스바에 맞고 골라인을 넘어가며 독일이 먼저 앞서 나갔다.

헝가리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전반 26분 프리킥 상황에서 소보슬러이가 직접 골문을 겨냥해 킥을 시도했다. 소보슬러이의 프리킥이 골문으로 향했으나 노이어 골키퍼가 막아내면서 실점 위기를 넘겼다.

전반 추가시간 헝가리가 골망을 흔들었으나 오프사이드로 인정되지 않았다. 다시 한번 프리킥 상황에서 소보슬러이가 킥을 시도했고 오르반이 머리에 맞춘 공이 골대에 맞았다. 이후 흘러나온 공을 셜러이가 헤더로 밀어 넣으며 득점을 터트렸으나 부심의 깃발이 올라가 있었다.

후반에도 독일의 공세는 계속됐다. 독일은 계속해서 점유율을 높게 유지하면서 차근차근 공격 작업을 만들어 나갔다.

후반 22분 추가골을 터트린 독일 일카이 귄도안.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후반 22분 추가골을 터트린 독일 일카이 귄도안.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선수들을 격려하는 독일 율리안 나겔스만 감독.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선수들을 격려하는 독일 율리안 나겔스만 감독.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후반 22분 독일의 추가골이 터졌다. 순간적으로 왼쪽 측면 공간이 열렸고 미텔슈테트가 가운데로 컷백 크로스를 연결했다. 이 크로스를 귄도안이 왼발로 밀어 넣으면서 독일이 2골 차의 리드를 만들었다.

다급해진 헝가리는 후반 30분 마틴 아담까지 투입하며 마지막 추격에 나섰다. 후반 44분 헝가리가 후방에서 길게 연결한 공을 노이어 골키퍼가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면서 흘러나왔고 빈 골문을 향해 슈팅으로 마무리했으나 키미히가 몸을 날려 막아냈다.

독일은 이후 주전 선수들의 체력 안배를 위해 교체 카드를 사용하며 여유 있게 경기를 마무리했다. 결국 독일이 2-0 승리를 거두면서 2연승을 질주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