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현대차, 차량 내부 20℃ 이상 낮춰주는 틴팅필름 개발…‘뙤약볕’ 파키스탄서 실증

김준 선임기자

현대자동차가 차량 내부 온도를 크게 낮춰주는 복사 냉각 필름을 개발, 파키스탄에서 실증 사업을 한다.

파키스탄 현지 현대차 직원이 나노 쿨링 필름을 차량에 입히고 있다. 현대차 제공

파키스탄 현지 현대차 직원이 나노 쿨링 필름을 차량에 입히고 있다. 현대차 제공

현대차는 파키스탄 제2의 도시 라호르에서 ‘나노 쿨링 필름’을 70여대의 차량 창문에 무상으로 부착해주는 ‘메이드 쿨러 바이 현대’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파키스탄은 보안상의 이유로 자동차의 틴팅 필름 부착을 엄격하게 금지하고 있다. 여름이면 최고 기온이 섭씨 50도를 넘는 무더위 속에서 연료비를 감당하기 어려운 운전자들은 에어컨을 트는 대신 창문을 열고 주행하는 경우가 많으며, 손님을 태워야 하는 운전자들은 어쩔 수 없이 연료를 소모해가며 에어컨을 가동한다고 한다.

특히 라호르는 2022년 대기오염 세계 1위를 기록할 정도로 대기질 수준이 심각하다. 여름철 에어컨의 과도한 사용으로 인한 연료 소모가 대기오염을 더욱 가속하는 요인이 되고 있다.

이번 캠페인에 적용된 나노 쿨링 필름은 기술 상용화 직전 단계로, 시범 부착을 통해 실증 데이터를 수집함으로써 추후 양산을 위한 품질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재 시중에 판매되는 틴팅 필름은 외부로부터 들어오는 가시광선과 적외선을 차단하는 기능을 한다. 그러나 차단율을 높일수록 어두워지는 필름은 시야 확보에 영향을 줄 수 있으며, 한번 들어온 열을 외부로 내보내지 못함에 따라 차량 내부 온도를 낮추는 데는 한계가 있다.

반면 현대차의 나노 쿨링 필름은 높은 투과율을 유지해 운전자의 시야를 가리지 않으면서도 외부의 열에너지를 차단할 뿐만 아니라 내부의 복사열을 외부로 방출한다. 태양열의 특정 파장대를 막거나 방출하는 3개의 각기 다른 층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이다.

필름의 안쪽 두 개 층은 틴팅 필름과 같이 밖에서 들어오는 태양열(근적외선 대 파장)을 반사해 내부로 열이 전달되는 것을 최소화하고, 바깥층은 차량 내부의 복사열(중적외선 대 파장)을 외부로 내보내 실내를 식히는 역할을 한다.

나노 쿨링 필름을 적용한 현대차 세단이 파키스탄 시내를 달리고 있다. 현대차 제공

나노 쿨링 필름을 적용한 현대차 세단이 파키스탄 시내를 달리고 있다. 현대차 제공

여름철 낮 동안 야외에서 실제 차량의 실내 온도를 비교 평가한 결과, 나노 쿨링 필름을 적용한 차량의 운전석 헤드레스트 부분 온도가 일반 틴팅 필름을 적용한 차량 대비 최대 10.98도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틴팅 필름을 적용하지 않은 차량과 비교해서는 최대 12.33도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나노 쿨링 필름을 적용한 차량의 크래시패드 온도는 틴팅 필름 적용 차량 대비 최대 15.38도 낮았으며, 틴팅 필름을 적용하지 않은 차량에 비해서는 최대 22도 낮게 나타났다.

외기 온도가 높을수록 냉각 효과는 컸다. 여름철 기온이 50도를 웃도는 파키스탄의 뜨거운 날씨에서 나노 쿨링 필름이 더 진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는 이유다.

자동차 틴팅이 허용되는 다른 국가에서도 나노 쿨링 필름 뒷면에 기존 틴팅 필름을 덧대 사용하면 틴팅 필름의 열 차단 효과에 나노 쿨링 필름의 반사·방사 효과가 더해져 더욱 큰 냉각 효과를 볼 수도 있다고 현대차는 설명했다.

현대차는 지난달부터 현지 고객 70여명을 대상으로 캠페인 참여 신청을 받았으며, 고객이 예약된 날짜에 현대차 라호르 AS센터를 방문하면 나노 쿨링 필름을 무상으로 장착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대차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얻은 데이터를 토대로 나노 쿨링 필름의 기술 완성도를 높여 향후 출시될 신차에 적용할 예정이다.


Today`s HOT
영~차! 울색 레이스 산사태 현장 수색하는 파푸아뉴기니 주민들 현충일에 참배하는 방문객들 이스라엘 규탄하는 친팔레스타인 시위대
베트남 주택 밀집 지역 화재 이스라엘 규탄하는 미국 시위대
한국 유도 김민종·허미미 금의환향! 굴러가는 치즈를 잡아라!
아르메니아 총리 사임 요구 시위 짜릿한 질주~ 실내 스노우파크 파리 샹젤리제 거리에서 피크닉 이스라엘 공습으로 파괴된 라파 난민촌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