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서도 “당근이세요?”…당근, 캐나다 앱 마켓서 ‘엑스’ 앞서

이진주 기자
당근마켓 제공

당근마켓 제공

국내 대표 중고거래 애플리케이션(앱) ‘당근’이 캐나다 앱 마켓에서 10위권에 진입했다.

24일 정보통신기술(ICT) 업계에 따르면 당근의 글로벌 서비스 앱 ‘캐롯’이 캐나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 무료 소셜 앱 부문에서 각각 5위와 7위를 기록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는 7위를 기록한 엑스(X·옛 트위터)보다 순위가 높았다.

올해 들어 캐나다에서 캐롯의 월간활성이용자수(MAU)는 월평균 15%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지난달 MAU는 전년 같은 달 대비 3배가량 늘었다.

주택에 딸린 주차장에서 중고 생활용품을 교환하거나 구매하는 ‘차고 세일(garage sale)’ 등 북미의 거래 문화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당근은 영국·캐나다·미국 등 41개 지역에서 캐롯을 선보이고 있다.

캐나다에서는 2021년 토론토에 현지법인을 세웠으며, 2022년부터는 공동 창업자 중 한 명인 김용현 대표가 캐나다 현지에 주재하며 글로벌 서비스 확장을 이끌고 있다. 서비스 현지화를 위해 같은 해 6월 캐나다 국적의 현지 전문가 로버트 킴을 신임 최고경영자(CEO)로 선임하기도 했다.

당근은 캐나다 내 인기에 힘입어 미국 시장에서도 뉴욕, 뉴저지에 이어 이달에는 시카고까지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Today`s HOT
리투아니아에 만개한 벚꽃 라마단의 끝, 이드 알 피트르 축제 카자흐스탄 홍수에 대비하는 군인들 국빈만찬 참석한 미일 정상
LIV 골프대회장 방문한 트럼프 시진핑을 향한 필리핀인들의 분노
홍수로 침수된 오르스크 가옥들 여자축구, 필리핀 2-1 제압
김혜성, 짜릿한 끝내기 홈런! 중국 견제하는 미·일·호·필 합동해양훈련 북미 대륙 7년 만에 개기일식 개기일식 우주쇼에 환호와 탄성!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