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새론, 연극으로 연기 복귀

백승찬 선임기자
배우 김새론, 연극으로 연기 복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뒤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김새론이 연극 무대에 선다.

공연제작사 극단 글로브극장은 다음달 3~12일 서울 CTS아트홀에서 열리는 연극 <동치미>에 김새론이 출연한다고 17일 밝혔다.

<동치미>는 차례로 세상을 뜬 노부부의 사랑, 남은 삼남매의 우애를 그린 작품이다. 김새론은 배우 안수현과 함께 작은딸 정연 역을 연기한다. 김진태와 이기석이 아버지 역, 김계선과 김기령이 어머니 역을 맡았다.

김새론은 2022년 5월 음주운전으로 가로수, 변압기 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 벌금 2000만원을 확정받았다. 당시 촬영중이던 넷플릭스 시리즈 <사냥개들>에서 도중 하차하는 등 연기 활동을 중단했다.


Today`s HOT
유도 대표팀의 구슬땀 단련 브라질 낙태 금지 법안 반대 시위 아르헨티나 개혁 법안에 반대 시위 이라크 정유공장 화재
이강인의 한 방! 중국에 1-0 승리 이드 알 아드하 앞둔 인도
칠레 폭우에 대피하는 주민들 50주년 맞은 루빅큐브
플라스틱 쓰레기 수출 막아달라 G7에 기후재정 촉구하는 필리핀 시위대 독일 연방의회에서 연설하는 젤렌스키 레바논 공습 산불 진화하는 소방기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