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상풍력, 조선업 새 성장동력으로···HD현대중공업 유럽 시장 진출

남지원 기자
HD현대중공업과 스코틀랜드 경제개발기구 관계자들이 16일(현지시간) 영국 에든버러에서 ‘스코틀랜드 해상풍력 진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HD현대중공업 제공

HD현대중공업과 스코틀랜드 경제개발기구 관계자들이 16일(현지시간) 영국 에든버러에서 ‘스코틀랜드 해상풍력 진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HD현대중공업 제공

최근 조선사들이 해상풍력을 새 성장동력으로 삼으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HD현대중공업이 스코틀랜드 경제개발기구들과 손잡고 유럽 해상풍력 시장에 진출한다.

HD현대중공업은 16일(현지시간) 영국 에든버러에서 스코틀랜드 엔터프라이즈(SE), 하이랜드 앤 아일랜드 엔터프라이즈(HIE)와 스코틀랜드 내 부유식 해상풍력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HD현대중공업은 부유식 해상 구조물 설계·제작 노하우를 공유하고 공급망 최적화 방안을 지원하게 된다. SE와 HIE는 스코틀랜드 내 재정 지원 방안을 모색하고, 잠재적 공급 기업과 제조 시설, 투자자 등 네트워크를 확보할 계획이다.

최근 해양풍력 시장은 조선업계의 새로운 블루오션으로 각광받고 있다. 해상풍력 구조물은 거친 해양 환경을 고려해 설계·제작해야 하는 특성 때문에 해양플랜트 제작 경험이 많은 조선사들이 강점이 있다. 조선소 내 특별한 구조 변경이나 설비 투자 없이도 바로 대형 구조물을 제작할 수 있어 사업에 뛰어들기도 수월하다. 시장 규모도 성장하는 추세다. 세계풍력에너지협의회(GWEC)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해상풍력 누적 설치 용량은 2022년 63.3기가와트(GW)에서 2032년에는 477GW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바닷바람이 강한 북해를 끼고 있는 영국은 해상풍력에 가장 적극적인 국가 중 하나다. 2017년에는 북해에 세계 최초의 부유식 해상풍력 단지인 하이윈드 스코틀랜드를 건설한 바 있다. 영국 정부는 2021년 11GW였던 해상풍력 발전 규모를 2030년까지 50GW로 확대할 계획이다. 소나 로비슨 스코틀랜드 수석부장관은 “HD현대중공업과 같은 세계적 수준의 기업과의 이번 협력은 스코틀랜드의 기후 목표 달성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다른 회사들도 해상풍력 관련 사업 확장에 적극적이다. 한화오션은 최근 (주)한화 건설부문의 해상풍력 사업을 인수해 국내 10개 지역에서 2.6GW 규모로 진행 중인 풍력발전 사업을 맡게 됐다. 이에 따라 한화오션은 지금까지 강점을 갖고 있던 해상풍력설치선뿐만 아니라 사업 개발과 주요 기자재 제작, 설계·조달·시공(EPC), 해상풍력단지 운영·관리와 전력판매 등 ‘해상풍력 토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삼성중공업도 해상풍력설치선 분야에서 상당한 수주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Today`s HOT
군 수송기에 탑승 하는 뉴질랜드 관광객들 신심 가득한 까손 보름축제 토네이도로 훼손된 풍력 터빈 소요 사태 발생한 뉴칼레도니아
홍수 피해로 진흙 퍼내는 아프간 주민들 축하받으며 귀국하는 북한 여자축구 선수단
범람한 카우카강 주러 이란대사관 앞에 놓인 추모 꽃다발
꼬까옷 입고 패션쇼 칸영화제 찾은 베테랑2 주역들 테헤란에 모인 라이시 대통령 애도 인파 후지산 편의점 앞에 가림막 설치하는 인부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