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천신남…26년차 배우이자 농부입니다, KBS1 ‘인간극장’

고희진 기자

천신남씨(55)는 26년차 배우다. 영화 <범죄와의 전쟁>에서 배우 최민식씨의 동료 세관원으로 출연했다. 그러나 요새는 배우보다는 농부로 사는 시간이 더 많아졌다. 일 욕심 많으신 어머니의 농사를 말리려다 어머니의 가장 든든한 농사 동료가 되었다는 그의 이야기를 KBS1 TV <인간극장>에서 만나본다.

신남씨의 어머니는 팔순이 넘었어도 일 욕심은 내려놓지 못하는 이정순씨(83)다. 나이 스물에 시집오니 시댁 어르신 층층시하, 시동생만 여덟이었고 식구 끼니 챙기느라 억척스럽게 살 수밖에 없었다. 10년 전, 보일러 수리기사로 일하던 막내아들이 낙상 사고를 당했다. 요양병원에 있는 아들, 어머니는 병원비라도 보태려 일을 손에서 놓을 수가 없다.

그런 어머니의 마음을 아는 신남씨는 일주일에 절반은 남해에 가서 어머니 곁을 지킨다. 그의 든든한 지원자는 아내 김태희씨(52)다. 남편이 하는 또 다른 일인 광고·인쇄소를 도와주며, 주말마다 신남씨와 시댁 살림을 살핀다. 신남씨는 아내에게 말로 표현 못했던 진심을 편지에 담아 전해본다. 방송은 1일 오전 7시50분.


Today`s HOT
리투아니아에 만개한 벚꽃 라마단의 끝, 이드 알 피트르 축제 카자흐스탄 홍수에 대비하는 군인들 국빈만찬 참석한 미일 정상
LIV 골프대회장 방문한 트럼프 시진핑을 향한 필리핀인들의 분노
홍수로 침수된 오르스크 가옥들 여자축구, 필리핀 2-1 제압
김혜성, 짜릿한 끝내기 홈런! 중국 견제하는 미·일·호·필 합동해양훈련 북미 대륙 7년 만에 개기일식 개기일식 우주쇼에 환호와 탄성!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