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 APEC 정상회의 최적지”…제주, 외교부에 유치신청서 제출

박미라 기자

“APEC 목표와 제주 미래비전 일치”

풍부한 문화·관광 자원 등 강점 제시

오영훈 제주지사가 19일 오후 제주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반드시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제주도 제공

오영훈 제주지사가 19일 오후 제주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반드시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제주도 제공

제주도가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유치신청서를 19일 외교부에 제출했다.

오영훈 제주지사는 이날 오후 제주도청에서 유치신청서 제출에 따른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는 APEC 개최를 통해 대한민국의 국격을 더욱 높이고, 경제·문화·외교적 파급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최적지”라고 밝혔다.

제주는 유치신청서에서 정상회의 개최에 적합한 환경과 풍부한 국제회의 경험, 다채로운 문화·관광 자원, 온화한 기후, 안전한 보안·경호 여건 등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특히 제주 개최가 APEC이 지향하는 비전 2040의 포용적 성장, 정부의 국정 목표인 지방시대 균형발전이라는 가치실현에 부합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제주도는 국내 최초 그린수소 글로벌 허브 구축, 탈플라스틱 등 적극적인 탄소중립 정책을 추진하면서 기후변화 위기 대응에 선도적인 역할을 해온 점도 글로벌 경제협력 논의의 최적지로 손색없다고 밝혔다.

관광형 도심항공교통(UAM) 상용화와 같은 미래형 모빌리티 혁신을 주도하는 점, 민간 항공우주산업 활성화로 대한민국 우주시대 개막에 앞장서는 점, 제주 천연물을 활용한 신약소재 개발과 해양 바이오벨리 조성과 같은 청정바이오 산업의 도약을 추진하는 점 등 선도적인 제주의 모습도 부각했다.

제주도는 또 대한민국 유일의 국제자유도시이자 ‘세계 평화의 섬’이며, 2001년부터 해마다 제주포럼을 개최해온 만큼 세계 평화와 경제협력을 논의하기 위한 최적의 장소라고 강조했다. 6차례의 정상회담 등 12차례의 장관급 이상 국제회의를 개최한 경험도 있다.

국제회의 인프라도 풍부하다. 제주도는 최대 4300석 규모의 제주국제컨벤션센터, 39곳의 특급호텔을 포함해 7274곳의 7만9402실의 숙박시설이 있다. 3만5000여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132개의 회의실을 갖춘 제주 마이스 다목적 복합시설도 내년 8월 준공된다.

제주도는 생물권보전지역·세계자연유산·세계지질공원 등 전 세계가 인정하는 천혜의 자연을 보유한데다 회의 개최 기간인 11월 중순 제주지역은 연중 가장 쾌청한 시기라는 점도 강조했다.

제주도 관계자는 “제주는 APEC 정상회의만을 위한 독립구역을 지정해 회의, 숙박, 교통 등을 통합 관리할 수 있어 안전에 최적화됐다”면서 “관광통과 체류자격 부여로 총 64개국 국민이 사증 발급없이 30일 이내 체류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제주도는 APEC 유치로 생산유발 1조783억원, 부가가치유발 4812억원, 취업유발 9288명 등의 경제파급효과를 추산하고 있다. 다른 시도 대비 2~4배 이상의 파급효과를 보일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앞으로 전 부서와 유관기관, 대내외 네트워크 등을 총동원해 회의를 유치할 것”이라면서 “세계 각국에서 지지서한문 등이 잇따라 전달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700여회에 달하는 지지 선언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유치 경쟁은 제주, 경주, 인천 등 3파전으로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 개최도시 선정은 6월쯤 이뤄질 전망이다.


Today`s HOT
유도 대표팀의 구슬땀 단련 브라질 낙태 금지 법안 반대 시위 아르헨티나 개혁 법안에 반대 시위 이라크 정유공장 화재
이강인의 한 방! 중국에 1-0 승리 이드 알 아드하 앞둔 인도
칠레 폭우에 대피하는 주민들 50주년 맞은 루빅큐브
플라스틱 쓰레기 수출 막아달라 G7에 기후재정 촉구하는 필리핀 시위대 독일 연방의회에서 연설하는 젤렌스키 레바논 공습 산불 진화하는 소방기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