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소통하겠다”면서 ‘친윤 비서실장’ 선택

유정인 기자
<b>‘질문받습니다’</b> 윤석열 대통령이 22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새 비서실장에 국민의힘 5선 정진석 의원(오른쪽)을 임명한다고 밝힌 뒤 기자의 질문을 받고 있다. 윤 대통령이 기자들과 만나 직접 인사를 발표한 것은 취임 이후 처음이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질문받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22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새 비서실장에 국민의힘 5선 정진석 의원(오른쪽)을 임명한다고 밝힌 뒤 기자의 질문을 받고 있다. 윤 대통령이 기자들과 만나 직접 인사를 발표한 것은 취임 이후 처음이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윤 대통령, 5선 정진석 의원 임명
신임 정무수석엔 홍철호 전 의원

직접 나서 인사 발표 ‘이례적’
17개월 만에 취재진 질의응답
야당 “총선 민심 거슬러…실망”

윤석열 대통령은 22일 새 대통령비서실장에 친윤석열(친윤)계 5선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을 발탁했다. 신임 정무수석에는 재선 의원 출신인 홍철호 전 국민의힘 의원을 기용했다. 여야 소통 등 정무적 대응 능력을 끌어올리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야당은 정 신임 비서실장을 두고 “총선 민심을 거스른 인사”라고 비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룸에서 정 비서실장 인선을 직접 발표했다. 4·10 총선 다음날 한덕수 국무총리와 이관섭 대통령비서실장, 한오섭 정무수석을 비롯한 대통령실 고위 참모들이 일괄 사의를 표명한 뒤 이뤄진 첫 인적 개편이다.

윤 대통령은 “(정 실장이) 정계에서도 여야 두루 아주 원만한 관계를 갖고 계신다”며 “용산 참모진뿐 아니라 내각, 당(여당), 야당, 또 언론과 시민사회 이런 모든 부분에 원만한 소통을 하면서 잘 직무를 수행해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인선 사유를 밝혔다.

윤 대통령은 5시간 뒤 다시 브리핑룸을 찾아 홍 신임 정무수석 인선을 발표했다. 윤 대통령은 “신임 정무수석이 당에서도 하여튼 여야 의원들 모두 소통과 친화력이 뛰어나다고 추천을 받았다”며 “우리 정무수석과 함께 일해 보거나 개인적인 관계가 전혀 없지만 잘해주실 거라 믿는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례적으로 두 차례 직접 인선을 발표한 데 이어 취재진과 짧은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공식 석상에서 취재진에게 현안 질의를 받은 건 2022년 11월 출근길문답 중단 이후 17개월 만이다. 윤 대통령은 “지금부터 국민들께 좀 더 다가가서 우리가 나가는 방향에 대해 더 설득하고 정책 추진을 위해 야당과의 관계도 좀 더 설득하고 소통하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정 실장은 언론인 출신의 충청 5선 의원으로 이명박 정부 청와대에서 정무수석,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원내대표, 국회부의장 등을 역임했다. 당내 대표적인 친윤계 중진으로 꼽힌다. 인선 발표에 동석한 정 실장은 “(윤 대통령이) 소통, 통섭, 통합의 정치를 하시는 데 잘 보좌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부족한 부분은 국민들께서 채워주실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홍 수석은 제19·20대 국회의원을 지낸 재선 의원 출신이다. 홍 수석은 “(지난 총선은) 민심을 확인하는 선거였다”면서 “그 결과값을 정무 쪽에서 부족한 부분을 채우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야당은 정 실장이 친윤계 핵심인 데다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한 사자명예훼손으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점 등을 들어 즉각 반발했다. 한민수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불통의 국정을 전환하라는 국민 명령을 외면한 인사라는 점에서 매우 실망스럽다”고 밝혔다.


Today`s HOT
총선 5단계 투표 진행중인 인도 대만 라이칭더 총통 취임식 라이시 대통령 무사 기원 기도 안개 자욱한 이란 헬기 추락 사고 현장
미국 UC 어바인 캠퍼스 반전 시위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이라크 밀 수확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