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눈길 걱정 그만!···버튼 한 번에 스노타이어로 변신

이재덕 기자

현대차·기아, 신기술 공개

현대자동차 그룹 유튜브

현대자동차 그룹 유튜브

겨울철 운전 중 눈길을 만났을 때 타이어에 일일이 스노체인을 장착하는 대신 버튼 하나만 누르면 타이어에서 스노체인이 튀어나오도록 하는 기술이 개발됐다.

현대자동차·기아는 전류를 가하면 원래 모양으로 되돌아가는 형상기억합금을 이용한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기술을 11일 공개했다. 형상기억합금 등으로 이뤄진 체인 모듈이 평상시에는 휠과 타이어 내부에 숨어있다가 전기적 신호를 받으면 타이어 바깥으로 튀어나오며 스노체인 역할을 하는 원리다.

이날 현대차·기아가 공개한 타이어 구조도를 보면, 휠과 타이어에는 일정 간격대로 홈이 패였고 그 안에 체인 모듈이 하나씩 끼워져 있다. 체인 모듈 끝부분에 있는 형상기억합금은 평소에는 용수철 힘에 눌려 알파벳 ‘L’자 모양을 하고 있지만, 운전자가 기능을 활성화하면 전류가 흐르면서 원래 모양인 알파벳 ‘J’자 모양으로 변해 체인 모듈을 타이어 밖으로 밀어낸다.

기존 스노체인은 장착과 탈착이 복잡해 활용성이 떨어졌지만, 신기술은 차량 내부에 있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서 버튼을 한 번 누르는 것만으로도 스노체인을 작동시키거나 해제할 수 있어 눈길 안전 운행을 돕는다.

또 스노체인 작동 전이라도 타이어가 심하게 마모돼 숨어있던 체인 모듈이 밖으로 드러나면 운전자는 이를 보고 타이어 교체 시기가 됐다는 것을 아는 효과도 있다고 현대차·기아는 설명했다.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현대차·기아 제공.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현대차·기아 제공.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작동 방식. 현대차·기아 제공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작동 방식. 현대차·기아 제공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작동 방식.  현대차·기아 제공.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작동 방식. 현대차·기아 제공.

현대차·기아는 스노체인 일체형 타이어 관련 특허를 최근 한국과 미국에 각각 출원했다고 밝혔다. 기술 개발 고도화, 내구성·성능 테스트를 거쳐 양산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눈길에 차량이 미끄러지는 일은 누구나 겪는 일이지만, 정작 스노체인을 장착하고 해체하는 데에 상당한 어려움을 겪는다”면서 “고객의 관점에서 더 안전하고 편리한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oday`s HOT
사해 근처 사막에 있는 탄도미사일 잔해 지구의 날 맞아 쓰레기 줍는 봉사자들 화려한 의상 입고 자전거 타는 마닐라 주민들 5연승한 넬리 코르다, 연못에 풍덩!
인도네시아 루앙 화산 폭발 페트로 아웃
미국 컬럼비아대학교 불법 집회 아름다운 불도그 선발대회
뼈대만 남은 덴마크 옛 증권거래소 주유엔 대사와 회담하는 기시다 총리 인도 44일 총선 시작 러시아 미사일 공격에 연기 내뿜는 우크라 아파트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