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정효진 기자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전국장애인부모연대 등 장애인 단체 활동가들이 4·20 전국집중결의대회를 열고 발달장애인과 가족의 인간다운 삶 보장을 촉구하고 있다. 정효진 기자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전국장애인부모연대 등 장애인 단체 활동가들이 4·20 전국집중결의대회를 열고 발달장애인과 가족의 인간다운 삶 보장을 촉구하고 있다. 정효진 기자

내리쬐는 햇볕을 막기 위해 모자와 선글라스, 양산으로 무장한 사람들이 서울시청 앞에 모였다. 전남, 경남, 경기 등 전국에서 모인 1000여명의 발달장애인 부모, 장애인 당사자, 장애인 단체 활동가들이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장애인 권리 보장을 한 목소리로 요구했다. 이들은 발달장애인법과 특수교육법의 전부 개정, 자립생활권 보장, 노동권·교육권·건강권의 보장을 촉구했다.

결의대회 이후 이들은 서울시청에서 대학로까지 행진하며 “4월20일은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차별철폐의 날’이 되어야 한다”고 외쳤다.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전국장애인부모연대 등 장애인 단체 활동가들이 4·20 전국집중결의대회를 열고 서울시청에서부터 행진하고 있다.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전국장애인부모연대 등 장애인 단체 활동가들이 4·20 전국집중결의대회를 열고 서울시청에서부터 행진하고 있다.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현장 화보] “장애인의 날이 아니라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Today`s HOT
군 수송기에 탑승 하는 뉴질랜드 관광객들 신심 가득한 까손 보름축제 토네이도로 훼손된 풍력 터빈 소요 사태 발생한 뉴칼레도니아
홍수 피해로 진흙 퍼내는 아프간 주민들 축하받으며 귀국하는 북한 여자축구 선수단
범람한 카우카강 주러 이란대사관 앞에 놓인 추모 꽃다발
꼬까옷 입고 패션쇼 칸영화제 찾은 베테랑2 주역들 테헤란에 모인 라이시 대통령 애도 인파 후지산 편의점 앞에 가림막 설치하는 인부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