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문 검사 받으면 좋은 대학 간다는 광고?

양다영 PD    윤기은 기자

지문 검사 광고 본 적 있는 사람? #Shorts #암호명3701 #지문

지문으로 자녀의 적성을 알 수 있다는 광고를 각종 포털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종종 볼 수 있습니다. 한 지문 검사 업체는 “지문에 있는 타고난 장단점을 분석해서 학습법을 코칭한다”라며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 광고를 온라인에 게재했습니다.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대학 입시 결과를 바꿨다고 주장하는 업체도 있습니다. 이런 지문적성 검사를 받으려면 업체에 따라 적게는 15만원, 많게는 60만원 이상 비용이 듭니다.

전문가들은 지문 검사가 신빙성이 떨어진다고 지적합니다. 지문으로 재능이나 성향을 알기 힘들다는 겁니다. 유전학을 전공한 A 대학 생명과학부 교수는 “지문과 성격의 유전 현상에는 상관관계가 없다”라고 말했습니다. 또 B 대학 유아교육과 교수는 “아이들의 적성은 성장하면서 달라진다”라고 지적했습니다.

지문 검사 받으면 좋은 대학 간다는 광고?[암호명3701]

잔소리 대신 식탁에서 나누면 좋을 ‘1분 식톡’ 스물한 번째 이야기.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암호명3701의 또 다른 이야기 보러 가기(https://www.tiktok.com/@codename3701)


Today`s HOT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칠레에 배치된 태양광 패널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미끌 미끌~ 오일 레스링 대회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프라우다 마을의 감자 밭 스프링클러로 더위 식히기 철장 안에서 시위하는 이스라엘 인질의 가족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